김남국 의원, 김현미 국토부장관 만나 지역 현안 정책 건의

정치 / 김윤정 기자 / 2020-09-16 15:04:07
  • 카카오톡 보내기
조정대상지역 및 투기과열지구 해제 및 GTX-C노선 안산선 연장 운행 건의

“지역 주민이 가려워하는 곳 찾아, 해결방안에 대해 고민할 것”

더불어민주당 김남국 의원(안산시 단원구을)은 지난 15일 의원사무실에서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과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는 김 의원의 요청으로 성사되었으며 안산시 지역 현안을 주제로 진행됐다.

김 의원은 이날 간담회에서 안산시 지역현안에 대해 정책건의를 함. 특히 지역 주민들의 관심이 큰 사안인 안산시 조정대상지역 및 투기과열지구 해제 와 GTX-C노선 안산선 노선 연장 운행을 건의했다.

또한 ▲「한양대에리카 캠퍼스 혁신파크」산업단지 물량 추가 배정 ▲안산시 수소 시범도시 사업 추가 확대 ▲국토부 수소교통 복합기지 후보지 선정 지원 ▲시화방조제 유지관리도로 임시사용 ▲대부황금로 확장공사 등 7건에 대한 지역 현안 정책을 건의했다.

안산시 조정대상지역 및 투기과열지구 해제 건의와 관련하여 투기과열지구 동별 지정과 무주택 소유자의 내집 마련을 가능토록 세부적인 운영기준 수립 등을 요청함. 김 의원은 단원구 전체를 투기과열지구 지정하였으나, 실제 주택거래 실적이 미미하고 주택가격 상승률이 높지 않은 외곽지역이 포함되어 있어 지역 주민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안산시의회는 지난 6월 28일 안산시 조정대상지역 및 투기과열지구 해제를 촉구하는 결의안을 채택한 바 있다.


GTX-C노선 안산선 연장 운행은 광역급행철도 영향권에 안산지역까지 확대하는 내용을 요청함. 해당 노선이 연장될 경우 서울 중심부 접근성이 향상되고, 안산·시흥 스마트허브 및 시화MTV 교통여건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남국 의원은 “지역 주민과 소통하면서 우리 지역에 필요한 정책을 건의하는 자리였다.”면서 “단순히 정책 건의로 끝나지 않고, 실현할 수 있는 부분에 대해서는 좋은 결과물이 만들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함. 또한“앞으로도 지역 주민이 가려워하는 부분에 대한 해결방안을 고민하겠다.”고 밝혔다.

 

파이낸셜경제 / 김윤정 기자 goinfomaker@gmail.com 

[ⓒ 파이낸셜경제신문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