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기업 단체교섭 ‘작년보다 어렵다’...‘원만하다’의 2.5배

2020년 주요 대기업 단체교섭 현황 및 노동현안 조사 올해 임단협 교섭 : 작년보다 어려움 37.5% > 작년보다 원만 15.0% 기본급 대비 임금인상률: [노조요구] 평균 4.4% ⇒ [타결] 평균 1.9% 주요 노동현안 : 근로시간 단축(60.0%), 최저임금 인상(47.5%) *중복응답
노동법 관련 기업 최대부담 법안⇒1년 미만 근로자 퇴직금보장(50.8%) 경영실적 부진에다 코로나19라는 불확실성이 가중되면서, 올해 국내 대기업들의 임금.단체협약(이하 임단협)이 쉽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한국경제연구원(이하 한경연)이 여론조사기관 리서치앤리서치에 의뢰해 주요 대기업을 대상으로 「2020년 주요 대기업 단체교섭 현황 및 노동현안 조사」를

김성원 국회의원, 지난 6년간 택배근로자 사망 19명 중 올해만 9명!

김 의원, 코로나에 추석까지 물량 폭증, 택배근로자 추가인력 투입 등 안전대책 마련 시급!지난 2019년 8월, 택배근로자 A씨는 사업장에서 물건 하차 작업 중 갑자기 의식이 처지면서 쓰려졌다. 급히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결국 사망했다. 뇌혈관질환, 즉 과로사였다.같은해 2019년 7월에는 택배근로자 B씨가 도로에 택배운송차 시동을 켜놓고 핸들에 고개를 숙인...

김병욱 의원, 벤처투자 활성화를 위한 조세특례제한법 개정안 대표발의

벤처기업 및 중소기업창업 투자 세제지원 기간 3년 연장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간사인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경기도 성남시 분당을)은 벤처투자 활성화를 위한 세제지원 기간을 2023년 12월 31일까지 3년간 연장하는 조세특례제한법 일부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현행법은 민간의 벤처투자를 활성화하기 위하여 중소기업창업투자회사·신기술사업금융업자 등에 대하여 출자·...